check 3d gpu
바로가기
메뉴로 이동
본문으로 이동

제주 추자항 물양장 신설.개축공사 설계용역 7월 착수

홍창빈 기자 headlinejeju@headlinejeju.co.kr      승인 2019.06.11 15:19:00     

추자항.jpg
제주특별자치도는 추자항 물양장을 신설 및 개축키로 하고 오는 7월 '개축공사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'을 착수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.

제주도는 실시설계 이후, 내년 5월 물양장 신설 및 개축에 들어간다는 방침이다.

추자항은 물양장과 도로(지방도 추자로)가 겸용돼, 그동안 어선 및 차량 통행에 따른 불편과 민원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.

특히, 영흥리 구간은 2018년 안전정밀진단결과 'C'등급으로 판정돼, 개.수선 보강이 시급한 상태이다.

제주도 관계자는 "공사가 완료되면 추자항을 이용하는 어민, 지역주민 및 관광객들의 이용 편의가 크게 향상돼, 지역발전에도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한다"고 말했다.<헤드라인제주>

<저작권자 ⓒ 헤드라인제주(http://www.headlinejeju.co.kr)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>
홍창빈 기자 headlinejeju@headlinejeju.co.kr